검색

유럽 정상급 현악사중주단 크레모나 첫 내한연주-크레모나 콰르텟 내한공연-Quartetto di Cremona -스트라디바리우스4대 연주,일신홀 ,일신문화재단,이탈리아문화원
이혜용 기자   |   2018-06-16

6월 29일에는 이탈리아 문화원이 주최하고 일신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이탈리아 크레모나 현악사중주 첫 내한 연주회가 열린다. 크레모나 현악사중주는 세계적 명기 스트라디바리우스를 사용하며, 일신홀 연주회에서는 베토벤의 현악사중주와 이탈리아 현대작품들이 소개된다.

현악사중주와 같은 실내악단의 연주가 상대적으로 덜 활성화된 국내 음악계에 매우 반가운 소식이며 프로그램 또한 쉽게 접할 수 없는 일신홀만의 현대적이고 독창적인 프로그램이다. 

 .

일신 프리즘 스페셜 콘서트

               “스트링 콰르텟으로 연주되는 현대음악

▲     © onlineBee

 

일신문화재단 후원 공연 : 유럽 정상급 현악사중주단 크레모나 첫 내한연주

 네 대의 스트라디바리우스로 연주되는 현악사중주,이탈리아 현대작품 한국초연 외

 

□2018 일신 프리즘 콘서트 시리즈

일신 프리즘 콘서트 시리즈는 공연장으로는 유일하게 현대음악을 테마로 하는 기획 프로그램이다. 일신문화재단에서 주최하고 한남동 일신홀에서 펼쳐지는 이 시리즈는 지난해 10월에 시작해 올해는 3월부터 12월까지 매월 1회, 총 10회에 걸쳐 더욱 다양한 현대음악 레퍼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주목할 만한 공연으로 6월 19일에는 유럽의 정상급 현악사중주단인 디오티마 현악사중주 내한공연이 잡혀있다. 디오티마 현악사중주의 공연은 현대음악의 문을 연 드뷔시의 서거 10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음악회로, 드뷔시의 현악사중주와 그 계보를 잇는 피에르 불레즈의 작품과 프랑스의 젊은 작곡가 제라르 뻬쏭의 작품이 한국초연된다.

 

이와 더불어 6월 29일에는 이탈리아 문화원이 주최하고 일신문화재단이 후원하는 이탈리아 크레모나 현악사중주 첫 내한 연주회가 열린다. 크레모나 현악사중주는 세계적 명기 스트라디바리우스를 사용하며, 일신홀 연주회에서는 베토벤의 현악사중주와 이탈리아 현대작품들이 소개된다. 현악사중주와 같은 실내악단의 연주가 상대적으로 덜 활성화된 국내 음악계에 매우 반가운 소식이며 프로그램 또한 쉽게 접할 수 없는 일신홀만의 현대적이고 독창적인 프로그램이다. 

 

일신 프리즘 콘서트 지난 연주회는, 3월 한국을 대표하는 트럼페터 성재창 트럼펫 독주회, 4월 세계 최고권위의 오를레앙 국제현대음악콩쿠르 1위 수상자인 일본 피아니스트 타쿠야 오타키(Takuya Otaki) 첫 내한 독주회, 5월 현대음악 집중 연구단체인 ‘서울대학교 스튜디오2021’의 연주회가 열렸다. 6월 스페셜 콘서트 이후, 오는 7월과 8월에는 일신문화재단의 현대음악 융성 지원 프로젝트인 [2018 일신 프리즘 콘서트시리즈 연주자 공모]를 통해 선정된 연주자들의 무대를 선보인다. 7월 20일에는 독일 앙상블모데른 아카데미 출신 연주자들로 구성된 Ensemble O.N의 연주회가, 8월에는 락헨만의 작품으로만 구성된 정민정 피아노 독주회가 열릴 예정이다. 

 

일신홀은 현대음악 전문공연장으로 2009년 개관이래 줄곧 현대음악 중심의 독창적인 공연을 통해 국내외 작곡가들의 작품을 꾸준히 소개해왔다. 일신 프리즘 콘서트 시리즈는 일신문화재단의 공익사업의 일환으로 전석 무료공연이며 이를 통해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공연의 무료관람기회를 제공한다. 매회 선착순으로 관람신청을 받고 있다. (공연문의: 일신홀 02-790-3364)

 

□ 프로그램

Quartetto di Cremona 크레모나 콰르텟 내한공연

   2018.06.29.(금) 19:30, 일신홀

Anton Webern_   Langsamersatz 

Silvia Colasanti_  “Ogni cosa ad ogni cosa ha detto addio” *한국초연

Fabio Vacchi_  Movimento di Quartetto *한국초연

Beethoven_  Quartet op.59/2 in e minor 

  

□ 출연진 프로필

Quartetto di Cremona 

▲ 유럽 정상급 현악사중주단 크레모나 첫 내한연주-크레모나 콰르텟 내한공연    © onlineBee

 

2000년 크레모나 콰르텟이 결성된 후, 이들은 국제무대에서 가장 주목 받은 실내악단 중 하나로서 명성을 쌓아 왔다. 그들의 ' 베토벤 현악 사중주 7집'은 2017년 2월 독일 잡지사인 Pizzicato의 Supersonic Award, 그리고 그 해 7월 Echo Klassik 2017을 수상하였다. 가장 최근에 발매한 2개의 베토벤 현악 사중주 앨범은 국제 챔버뮤직 어워즈(International Chamber Music Award)를 수상하였다. 

 

이들은 Santa Cecilia, 로마의 IUC, Società del Quartetto di Milano, 피렌체 Amici della Musica, 런던 Wigmore Hall, 암스테르담 Concertgebouw, 베를린 Konzerthaus, 파리 Salle Gaveaur 무대에 올랐으며 Amburgo, Hanover, Stoccolma, Zurigo, Madrid, Vancouver, New York 페스티벌 등 주요 국제 음악 페스티벌에 초청 받아 연주했다. 

 

현재 크레모나 콰르텟은 Nippon Music Foundation의 후원으로 안토니오 스트라디바리우스의 명기를 연주하는 최초의 이탈리아인 앙상블이다.

 

          Cristiano Gualco   violin /   Paolo Andreoli         violin

          Simone Gramaglia   viola / Giovanni Scaglione   cello

 

□ 2018년 하반기_ 일신 프리즘 콘서트 시리즈 공연일정

 - 공연시간 19:30, 공연장소 일신홀

 

일정

공연명

공연정보 / 비고

619

스페셜 콘서트

디오티마 콰르텟

드뷔시 서거 100주년기념

Debussy String Quartet/

Pierre Boulez, *Gérard Pesson *한국 초연

720

현대음악 공모선정자 1Ensemble O.N

일신문화재단의 현대음악 융성 지원 프로젝트 연주자공모 선정자.

O. Neuwirth, B. Furrer, G. Connesson 의 실내악 작품.

Ensemble O.N : 피아니스트 윤혜성, 바이올리니스트 박신혜와 앙상블 모데른 아카데미 연주자들

820

현대음악 공모선정자 2정민정 피아노독주회

일신문화재단의 현대음악 융성 지원 프로젝트 연주자공모 선정자.

all Ligeti Program : Serynade 한국 초연

918

타악듀오 모아티에

주목받는 여성 타악 듀오모아티에 연주회

P. Hurel_ Piece for Piano and Percussion 한국 초연예정

1022

현대음악앙상블 소리

현대음악 전문연주단체의 앙상블 연주

T.Murail, K. Huber, 안희정, 심옥식

1128

김태형 이보경

한국인 최초 파가니니 카프리스 전곡과 바흐 무반주 바이올린 작품 전곡 포함 6개 앨범을 발매한 바이올리니스트 이보경과, 다수의 국제콩쿠르를 석권하고 유럽 전역에서 활동하는 피아니스트 김태형이 함께한다.

러시아 작곡가 중심 프로그램으로, 스빈스키와 프로코페에프, 슈니트케의 솔로 및 독주곡이 연주된다.

1210

라파엘라&

율리안 듀오

독일을 중심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첼로와 피아노 듀오

R. Strass, Martinu

                                        ※ 연주자와 공연일정, 프로그램은 일부 변경될 수 있음               [이혜용 기자] [email protected]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 All rights reserved.